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고성군 마암면 보현사 두 견공, 깊은 밤 크게 짖어 화재 막아
【고성=뉴시스】신정철 기자=경남 고성군 마암면 감동마을에 소재한 '보현사' 스님이 키우는 견공 두마리가 밤중에 크게 짖어 대형 화재를 예방한 사실이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18일 고성군에 따르면 지난 13일 밤 11시 50분께 감동마을 한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 당시 두 견공 포돌이(10살)와 정월이(2살)가화재 발생 사실을 알아차리고 주인에게 알려 화재를 예방하고 홀로 살고 있는 노인도 구한 것으로 알려졌다. 2019.06.18.(사진=고성군 제공) photo@newsis.com

【통영=뉴시스】신정철 기자 = 경남 고성군 마암면 감동마을에 소재한 '보현사' 스님이 키우는 견공 두마리가 밤중에 크게 짖어 대형 화재를 예방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화제가 되고 있다.

18일 고성군에 따르면 지난 13일 밤 11시 50분께 감동마을 한 주택에서 발생한 화재 당시 두 견공이 화재 발생 사실을 알아차리고 주인에게 알려 대형화재를 예방한 것으로 알려졌다.

기특한 주인공들은 보현사의 견공 포돌이(10살)과 정월이(2살)이다.

지난 13일 밤 보현사 스님은 사찰에서 키우는 두 마리의 개가 짖는 소리에 잠을 깨 밖으로 나가봤다.

밖으로 나간 스님은 사찰 뒤편에 위치한 이웃집에서 검은 연기와 함께 타오르는 불꽃을 발견하고 119에 신고한 뒤 불이 난 주택의 주민을 대피시켰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 덕택으로 불은 조기 진압됐지만, 불이 발생한 아궁이가 있는 주택의 별채 19.8㎡가 불에 타 200만원 상당의 재산피해를 냈다.

장찬호 마암면장은 “밤 늦은 시간에 발생된 화재로 홀로 살고 계신 노인의 인명피해로까지 이어질 수 있었지만 보현사 두 견공의 활약으로 대형화재를 예방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정 면장은 두 견공의 활약을 기특히 여겨 간식을 전달하기도 했다.

보현사 스님은 “개들이 평소 같지않게 늦은 밤인데도 계속 짖고 있었고, 안전에 각별히 유의해달라는 큰 스님의 당부도 있어 바같으로 나가본게 다행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포돌이와 정월이는 보현사에 누군가가 버리고 간 유기견 이었지만 자신을 거둬 준 스님들께 은혜를 갚은 것이라고 주민들은 칭송하고 있다.

sin@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국선급, 대우조선해양 LNG …
  수과원 동해 중부연안 올해 …
  재료硏 윤희숙 박사팀, '출연( …
  한국은행, 저금통·서랍에 묵 …
경제
부산은행, 개인·기업고객 주거래 전용 ..
대우건설 ‘괴정3구역 재건축정비사업’ ..
세원셀론텍, 79억원대 플랜트기기 공급계..
‘한국은행 통화정책 경시대회’ 부·울..
함양양파, 미국·중국시장 진출…1120t ..
정치/사회
기자 목소리 변조, 인터뷰한 척···부..
주한일본대사관, 연이은 反日 시위에 '경..
"물불 가리지 않고 전우·함정 살린다"…..
[부고]백삼기(경남도민신문 통영·고성본..
경남경찰, 하절기 특별 범죄 예방 활동 ..
제23회 기장멸치축제…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