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100년 전통' 진주실크박물관 건립 추진한다
[진주=뉴시스] 진주 실크박물관 건립 공청회가 열렸다.

[진주=뉴시스]정경규 기자 = '100년 전통'을 자랑하는 경남 진주실크의 부활과 역사성 회복을 위한 진주실크박물관 건립이 추진된다.

진주시는 18일 진주시청 시민홀에서 실크관련 관계자 및 전문가,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실크박물관 건립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공청회는 실크박물관 건립을 위한 기본계획 및 구상을 발표하고 전문가와 시민 등으로부터 다양한 의견을 수렴하기 위해 마련됐다.

진주실크박물관은 진주시 경제를 맡아왔던 진주실크 100년사를 조명하고 가치를 보존하는 기념적인 공간으로 실크산업의 역사를 간직한 국내유일의 실크산업 박물관으로 건립될 예정이다.

진주실크는 한때 '진주뉴똥'이라는 단일 브랜드를 만들 만큼 세계적으로 이름을 알릴정도의 오랜역사와 전통을 자랑하지만 정작 이를 확인할수 있는 공간이 전혀없어 진주실크박물관 건립을 추진하게 됐다.

특히 70~80년대 최전성기에는 전국실크 생산량의 80%를 진주에서 생산됐고 지역수출의 40%를 실크가 담당했을 정도로 오랜역사와 전통을 자랑하고 있다.

시는 이번 공청회에서 전문가와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한 뒤 2020년 1월에 문화체육관광부에 박물관 설립타당성 사전평가서를 제출하고 관계부처 협의와 위원회 심의를 거쳐 2020년 상반기 사전평가를 통과할 수 있도록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실크박물관은 진주시의 전통산업으로 지역경제와 국가경제 발전의 원동력으로 자리매김 해 온 실크산업의 의미와 가치를 알리는 기념비적인 공간으로 큰 역할을 수행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단순한 박물관 기능을 넘어 야외공연장, 패션쇼장, 휴식공간 등 지역주민들과 소통할 수 있는 복합문화 공간으로 조성할 계획이다”며"사업이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했다"고 말했다.

한편 진주실크박물관은 문산읍 삼곡리 1672-2번지에 부지면적 4477㎡에 지하1층, 지상2층 규모의 제1종 전문박물관으로 사업비는 국비와 지방비 등 95억원을 예상하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jkgyu@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밀양소식]어르신 틀니·임플 …
  밀양시,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
  설 연휴 부산119 신고, 평상시 …
  <고침> 부산 '우한폐렴' 의심 …
경제
1위 신발도시 부산, 청년 창업공간 '신발..
마리나업 문턱 낮춘다, 부산해수청 "해양..
파주 문산천·양산 낙동강 AI 바이러스, ..
지난해 부산 수출 139억 달러···최근 ..
"설 성묘, 조화 말고 생화로 추모하세요"..
정치/사회
김경수 경남도지사, '우한 폐렴' 선제적 ..
창원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시·대응..
농협중앙회장선거 사흘 앞, 영남권 후보..
[뉴트로 푸드]베트남 열광시킨 박항서 감..
경남도 "27일 현재, 도내 우한 폐렴 확진..
감천문화마을…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윤나리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