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2월 완성차 실적 르노삼성만 웃었다

지난달 영업일수 감소로 국내 완성차 업체들의 판매실적이 역주행했다. 르노삼성자동차만 지난해 동월 대비 2배의 성장세를 보여 선방했다.

2일 현대차, 기아차, 쌍용차, 르노삼성, 한국지엠 등 5개사의 지난달 판매 실적을 집계한 결과 지난달 자동차 판매량은 전년 동월 대비 6.5% 감소한 64만6236대로 집계됐다.

지난달 르노삼성을 제외한 4개사의 판매실적이 감소했다. 이는 설 연휴가 끼어있어 근무일수가 줄어든데다 구매 비수기인 점이 영향을 미쳤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현대차는 총 35만9982대를 팔았으나 전년 동월대비 5.5% 감소했다. 기아차는 총 22만1669대가 판매돼 전달과 전년 동기대비 각각 12.3%, 8.7% 줄었다. 다만 내수 시장에서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1154대가 팔려 자존심을 지켰다.

현대차 관계자는 "2월 설 연휴로 인한 근무일수 감소로 생산이 줄며 전체적으로 판매가 감소했다"면서 "올해 내수시장에서 신차를 지속적으로 출시하고 주력 차종을 중심으로 판촉 활동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쌍용차도 총 9724대를 팔았으나 판매량은 전달 대비 5.8% , 전년 동월 대비 17.6% 감소했다. 내수 판매 증가에도 조업일수 감소와 러시아 수출 물량 축소 영향으로 좋은 실적을 내지는 못했다. 내수 판매는 조업일수 축소에도 '티볼리' 판매 증가에 힘입어 2개월 연속 6000대를 넘어섰다.

한국지엠은 3만9381대를 팔았으나 전월대비 23.7%가 감소했다. 이 중 내수판매는 총 9163대로 전년 동월 대비 11.0% 감소했다. 이는 설 연휴로 인한 영업일수가 줄었기 때문인 것으로 분석됐다.

그러나 준중형차 크루즈, 소형 SUV 트랙스, 중형차 말리부 및 경상용차 다마스·라보가 각각 전년 동월 대비 상승세를 보이며 두각을 나타냈다.

반면 르노삼성자동차는 1만 5630대를 팔아 전년 동월대비 102.5%나 판매가 성장했다. SM5노바와 SM3네오가 인기를 끌었고, 수출 전용 모델인 '로그' 등이 안정적 판매 성장을 견인했다.

본격적인 결혼, 입사 등 새 출발 시즌을 앞두고 SM3네오가 1374대 판매돼 전달 대비 36.3% 늘어났다. 2월 수입 공급 물량이 줄었던 QM3는 3월부터 최고급 트림 QM3 시그니처가 추가 투입돼 프리미엄 소형 SUV 시장을 공략한다.



  STX소유 진해항 부두 270억 낙 …
  김경수 완전히 새로운 경남 …
  <고침> 창원시 '대상공원', 우 …
  [르포]법정관리 통영 성동조선 …
경제
<고침> 경남도 "올해 양식수산물 재해보..
캠코, KOICA 글로벌연수사업 연수기관 선..
부산국토청, 영남권 건설현장 안전·품질..
부산상의-나이지리아 아부자상의, 경제협..
조선업 회복 조짐 신조선가 오르고 수주..
정치/사회
양산 한옥문 경남도의원 후보, SNS 청년 ..
<고침> 김경수 후보 "중소기업 전성시대 ..
김경수 후보 "중소기업 전성시대 열겠다"..
경남도선관위-제과협회 경남지회 '투표빵..
김태호 후보 "경남형 일자리 모델 만들어..
봄바람 간질간질 5월, 인생 사진 어디…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김근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