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상장사 창업자 3명 중 1명은 범4대 그룹 출신

최근 30년 새 창업해 상장에 성공한 창업자 3명 중 1명은 삼성·LG·현대·SK 등 범4대 그룹 출신인 것으로 조사됐다.

4대 그룹 내에서도 삼성전자, LG전자 등 IT와 전기·전자 업체들이 '창업 사관학교' 역할을 해왔다.

4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1985년 이후 30년 간 국내에서 기업을 창업해 코스피·코스닥에 상장시킨 728개사 창업자 중 출신이력이 공개된 548명을 조사한 결과 범 4대 그룹 출신이 3명 중 1명 꼴인 176명(32.1%)에 달했다.

30년 사이에 창업해 상장한 728개 기업은 전체 상장사(1천828개, 2월25일 기준)의 39.8% 수준이다.

범삼성 계열사 출신이 89명(16.2%)으로 가장 많았고, 범LG 53명(9.7%), 범현대 27명(4.9%), SK 7명(1.3%) 순이었다.

이들 4대 그룹 출신 창업자들은 대부분 IT전기전자 업종에서 경력을 쌓았고, 특히 삼성전자가 47명(26.7%)으로 두드러졌다.

삼성전자 출신으로는 골프존 김영찬 회장과 얼굴·지문 등 바이오인식기술 전문 업체인 슈프리마 이재원 사장 등이 대표적이다.

삼성전자에 이어 2~4위도 LG전자(17명, 9.7%), 현대전자·삼성전기(각 10명, 5.7%) 등 IT전기전자 업체들이었다.

지난해 말 상장된 엔지니어링 컨설팅 업체 디티앤씨 박채규 대표와 전자부품 업체 이엠텍 정승규 대표는 LG전자 출신이고,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와 반도체장비 생산 업체인 유진테크 엄평용 대표는 현대전자에서 경력을 쌓은 뒤 창업했다.

창업자들의 전공은 공학계열이 절반을 넘었다. 전공이 확인된 창업자 445명 중 250명(56.2%)이 전자·기계·컴퓨터 분야 공학도 출신이었다.

경영·경제학 전공자는 64명으로 14.4%에 그쳐, 대기업 전문경영인(CEO)들의 출신 학력과 상반된 양상을 보였다. 국내 500대 기업 전문경영인의 경우는 경영·경제학 전공자가 31.8%로 가장 많았고, 공학은 9%에 불과했다.

창업자의 출신 대학은 서울대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학력을 공개한 창업자 482명 중 123명(25.5%)이 서울대 출신으로, 4명 중 1명꼴이었다.

2위인 한양대는 40명(8.3%)으로 1위와 격차가 컸고, 연세대(38명, 7.9%), 고려대(28명, 5.8%), 성균관대(19명, 3.9%)가 그 뒤를 이었다.

출신 지역은 영남이 33.4%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했다. 여기에 서울 26.1%까지 합치면 서울·영남이 전체의 59.6%나 됐다.

호남과 충청은 각각 46명(14.6%)과 40명(12.7%)이었고, 경기·인천과 강원은 27명(8.6%)과 10명(3.2%)에 그쳤다.

창업자 중 여성은 컴투스 박지영 전 대표를 비롯해 제대혈 업계 1위 기업인 메디포스트 양윤선 대표, 온라인 게임업체 조이시티 김양신 대표 등 9명에 그쳤다.

최연소 창업자는 이스트소프트의 김장중 대표로 만 21세에 회사를 창업했다. 인프라웨어 곽민철 사장도 창업 당시 나이가 만 22세에 불과했다.

 



  [위기의 지방은행⑥]부산은행, …
  부산은행·中 칭다오 농상은행 …
  [위기의 지방은행⑨] '지역밀 …
  [위기의 지방은행⑧]어쩌다 이 …
경제
HUG, 부산지역 시니어 일자리창출 업무협..
'중견기업 캠퍼스 스카우트'…부산대서 ..
오션뷰 오피스텔 '타워더모스트 광안' 10..
한국거래소, 부산시 어린이놀이터 조성 ..
부영그룹, 부산신항 등 아파트단지에 '에..
정치/사회
추석날 부산지역 구름 사이로 보름달 본..
창원시, '창원형 소상공인 종합지원대책'..
김경수 경남도지사 "경제인 방북단 구성 ..
청해부대 26진 문무대왕함, 임무 마치고 ..
부산 가을비 낮에 그쳐…21일 새벽 다시 ..
수제맥주 성지순례 IN 부산…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