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상장사 창업자 3명 중 1명은 범4대 그룹 출신

최근 30년 새 창업해 상장에 성공한 창업자 3명 중 1명은 삼성·LG·현대·SK 등 범4대 그룹 출신인 것으로 조사됐다.

4대 그룹 내에서도 삼성전자, LG전자 등 IT와 전기·전자 업체들이 '창업 사관학교' 역할을 해왔다.

4일 기업 경영성과 평가사이트 CEO스코어가 1985년 이후 30년 간 국내에서 기업을 창업해 코스피·코스닥에 상장시킨 728개사 창업자 중 출신이력이 공개된 548명을 조사한 결과 범 4대 그룹 출신이 3명 중 1명 꼴인 176명(32.1%)에 달했다.

30년 사이에 창업해 상장한 728개 기업은 전체 상장사(1천828개, 2월25일 기준)의 39.8% 수준이다.

범삼성 계열사 출신이 89명(16.2%)으로 가장 많았고, 범LG 53명(9.7%), 범현대 27명(4.9%), SK 7명(1.3%) 순이었다.

이들 4대 그룹 출신 창업자들은 대부분 IT전기전자 업종에서 경력을 쌓았고, 특히 삼성전자가 47명(26.7%)으로 두드러졌다.

삼성전자 출신으로는 골프존 김영찬 회장과 얼굴·지문 등 바이오인식기술 전문 업체인 슈프리마 이재원 사장 등이 대표적이다.

삼성전자에 이어 2~4위도 LG전자(17명, 9.7%), 현대전자·삼성전기(각 10명, 5.7%) 등 IT전기전자 업체들이었다.

지난해 말 상장된 엔지니어링 컨설팅 업체 디티앤씨 박채규 대표와 전자부품 업체 이엠텍 정승규 대표는 LG전자 출신이고, 엔씨소프트 김택진 대표와 반도체장비 생산 업체인 유진테크 엄평용 대표는 현대전자에서 경력을 쌓은 뒤 창업했다.

창업자들의 전공은 공학계열이 절반을 넘었다. 전공이 확인된 창업자 445명 중 250명(56.2%)이 전자·기계·컴퓨터 분야 공학도 출신이었다.

경영·경제학 전공자는 64명으로 14.4%에 그쳐, 대기업 전문경영인(CEO)들의 출신 학력과 상반된 양상을 보였다. 국내 500대 기업 전문경영인의 경우는 경영·경제학 전공자가 31.8%로 가장 많았고, 공학은 9%에 불과했다.

창업자의 출신 대학은 서울대가 압도적으로 많았다. 학력을 공개한 창업자 482명 중 123명(25.5%)이 서울대 출신으로, 4명 중 1명꼴이었다.

2위인 한양대는 40명(8.3%)으로 1위와 격차가 컸고, 연세대(38명, 7.9%), 고려대(28명, 5.8%), 성균관대(19명, 3.9%)가 그 뒤를 이었다.

출신 지역은 영남이 33.4%로 가장 많은 수를 차지했다. 여기에 서울 26.1%까지 합치면 서울·영남이 전체의 59.6%나 됐다.

호남과 충청은 각각 46명(14.6%)과 40명(12.7%)이었고, 경기·인천과 강원은 27명(8.6%)과 10명(3.2%)에 그쳤다.

창업자 중 여성은 컴투스 박지영 전 대표를 비롯해 제대혈 업계 1위 기업인 메디포스트 양윤선 대표, 온라인 게임업체 조이시티 김양신 대표 등 9명에 그쳤다.

최연소 창업자는 이스트소프트의 김장중 대표로 만 21세에 회사를 창업했다. 인프라웨어 곽민철 사장도 창업 당시 나이가 만 22세에 불과했다.

 



  <고침> 창원시 '대상공원', 우 …
  <고침> 창원시 '대상공원', 우 …
  <고침> 창원시 '대상공원', 우 …
  부산은행, 가상 외화지갑 서비 …
경제
"입구에 주차해놓고 동네 안에선 공유차..
"북한 전력량 3.87억kWh 증가 시 경제성..
부산은행·中 칭다오 농상은행, 협력 강..
하나금융, 거제시에 '130명 규모' 국공립..
해수부, 부산항 여객터미널서 유관기관 ..
정치/사회
김해영, 최고위원 도전…"청년 대표 출마..
창원해경, 해상 음주운항 단속 강화..
"덥다 더워…" 부산 나흘째 폭염특보..
민주당 전재수의원, 부산 북구 저출산 대..
경남대표도서관 "경남의 옛 모습을 찾습..
철새도래지 을숙도에 내려앉은 현대미…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