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이벤트 당첨 경품 수령을 위해 sns닉네임을 입력해 주세요.
삭제시 필요한 패스워드를 입력해 주세요.
연락처를 입력해 주세요.

보람아~ 결혼축하해^^
우리 동생.. 나보다 더 빨리 결혼하게 됐네^^ 결혼해서 잘살고 항상 행복해야 한다~ 정말 축하해.
   

당신에게 사랑을 고백합니다.
마음에 둔 한 사람이 있습니다.이른 아침부터 밤 늦게까지 당신의 하루를 함께하고 싶은 한사람이 여기 있습니다.기쁘면 웃고 슬프면 같이 울고 같은 곳을 바라봤으면 하는 마음입니다.이별만 빼고 그 어떠한 것이라도 다해주리라 약속하고 싶습니다.너무 아파서 추억의 저편으로 묻으려해도 잊혀지지 않는 아니 결코 잊을 수 없는 만남을 하고 싶습니다.누군가가 나에게 사랑이 무언지 묻는다면 조심스레 당신을 떠올려 볼 생각입니다.이 힘든 생을 살아가는데 커다란 힘이 되어 준다는 걸 당신에게 꼭 알려주고 싶습니다.소설 속에서나 나올법한 그런 아름다운 이야기를 당신과 영원히 만들고 가꾸어 꽃 피우고 싶습니다.사랑이라는 이름을 당신과 나의 가슴속 깊은 곳에 곱게 새기고 싶습니다.저의 마음을 담은 화이트데이 선물을 준비했습니다.사탕의 달콤함처럼 그대와의 만남도 그리 되었으면 좋겠습니다.몇일간의 힘든 생각과 고민을 거듭하고 몇번의 망설임을 반복하였습니다.과연 당신이 어떻게 생각할지? 또 부담스러워 하진 않을까? 라는 생각을 먼저 하게 되었습니다.고백하지 못하고 뒤돌아서서 쓸쓸해 보이는것보다는 당당하게 저의 마음을 고백하고 싶었습니다.조금은 걱정도 되는것도 사실이지만 고백이라는 것은 이처럼 가슴 설레이는 일인지 진작 몰랐습니다.저의 순수한 마음을 이해해 주셨으면 좋겠네요.이제 글을 마무리를 할게요. 사탕 맛있게 드세요.^^
[x]   

수정아! 멋진 연하남친 생긴거 축하해~♥
앞으로도 알콩달콩 예쁘게 사랑하고~ 나도 너의 러블리한 기운 잔뜩받아서 어서어서 분발할께,,*^ㅇ^* 사랑한다,,칭구야,,♥ 너의 영원한칭구 꼼실이가,,⌒ㅇ⌒v
   

친구야~
오~~!수햐...축하!! 드뎌 가족수가 느는 것이구만..오호..정말 행복한 가정이 되길 바란다...
   

참 소중한 사람
먼지바람 일으키며 툴툴 투정 부려도 짜증 내지않고 받아주는 당신이 고맙고 세상에서 가장 소중한 사람..가족이라는 두글자가 아닐까요?
   

사랑하는 예슬에게
힘내고. 지금 실패 한것이 아니라 시련 극복하는 방법을 배우는거야.        - 은서가 -
   

아버지 사랑합니다!
이 세상에 태어났음을 누구보다 기뻐하셨고..세상에 대하여 가르쳐주셨으며...함께 꿈을 키울수있도록 항상 제 옆에 계셨습니다...대한민국이란 이 나라의 먹고살기 힘든 세상살이 속에서도..언제나 자식들에겐 꿋꿋한 모습을 보여주셨지만..어느순간 보게된 당신의 뒷모습에선 가장으로써의 쓸쓸함이 느껴졌습니다..외로움과 쓸쓸함의 술 한모금에 눈물한방울..외로운 영웅..그 이름은 아버지입니다...아버지 사랑합니다!
   

사랑을 줄 수 있으려면
우리는 갖고 있지 않은 것을 다른 사람에게 줄 수는 없다. 사랑을 줄 수 있으려면 먼저 당신에게 사랑이 있어야 한다. 우리는 이해하지 못하는 것을 다른 사람에게 가르칠 수는 없다.사랑을 가르치려면 먼저 당신이 사랑을 이해해야 한다.          - 레오 버스카글리아의《러브》중에서 -
   

누나야! 사랑해!
항상 옆에 있어줘서 고마워!! 항상 투정만 부려서 미안해!! 앞으로 나 누나한태 못한거 살면서 갚을게!! 누나야 사랑해~ 막둥이 동생 근선이가~
   

사랑하는 춘이에게
항상 춥거나 덥거나 외롭거나 즐겁거나 내 옆에 있는건 항상 너였어. 회사와 학업으로 잘 챙겨주지도 못하고 미안하다는 마음뿐이야 하지만 자기 곁에서 나또한 응원하는거 알고 있지 앞으로 더욱 잘할께 사랑한다. 춘이야.
   

모두 과정이었다. 그러므로 다 괜찮다
"언니, 헤어진 사람들의 3대 착각은 뭔지 알아요? 하나, 자기가 제일 불쌍한 줄 안다. 둘, 그 사람도 자기 때문에 조금은 슬퍼할 줄 안다. 셋, 절대로 그 사람을 못 잊을 줄 안다."
   


이전 11 | 12 | 13 | 14 | 15 | 16 | 17 | 18 | 19 | 20 | 다음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김근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